본문 바로가기
동호회 활동

제주하천탐사대 삼의악오름트레킹, 수월봉 지질트레일 - 20.07.04

by ★박장군★ 2020. 7. 5.

7월 4일

2020 제주 하천탐사 어시천 탐사가 예정되었지만 우천으로 탐사는 연기하고 오름 트레킹 다녀오다.

 

 

진달래소 만수 풍경 찾아가기 3전 4기(三顚四起) 도전 끝에 

진달래소 진입로 부근

 

때죽나무 기형 열매

 

 

마침내 스머프 집 발견하다 ㅎ

 

 

정금나무 열매도 실하게 익어가고..

 

 

새벽 비내린 탓에 진달래소 진입에 애를 먹는다

 

 

 

네 번의 도전 끝에 마침내 진달래소의 만수를 보다

 

 

한라산에서 발원하는 하천속에 가장 크고 넓은 沼를 간직한 진달래소

 

 

4번의 도전 맨과 걸 수고들 하셨습니다 ㅎㅎ

 

 

진달래소 탐사를 마치고 천아오름으로 향했지만 안개비로 삼의악으로 변경

 

 

산수국이 만개

 

삼의악 트레킹 코스엔 야자 매트가

 

 

수국이 지기 시작하면 장마가 걷힌다는 속설이 있다

 

 

스머프 집단촌

 

 

오른쪽 끝으로 제주대학교가 보이고 멀리 제주시내

 

 

오름 분화구를 한 바퀴 돌고,,,

 

 

대물 더덕 줄기가

 

 

삼의악 GPS

 

 

삼의악트레킹후 제주시내서 중식을 하고

 

수월봉 지질트레일 코스 도착하다

 

 

수월봉 지질트레일코스 4번의 도전 끝에 엉알까지 구간 걷기 도전한다

 

 

수월봉지질트레일코스 탐사중 가장 많은 간조때를 맞추다

 

용암이 바닷물과 만나 식으며 굳은 마그마층에 화산재등 퇴적물이 쌓인 특이한 지질

 

 

보통 만조땐 이지점에서 수월봉으로 올라야 한다

 

여기서부터 엉알까지는 처음가는길이다

 

끝지점에 이르니 태평양전쟁당시 어뢰정을 숨겼던 진지들이 나타난다

 

일본군들의 만행이란 ㅡㅡ

 

 

지질트레일이 끝나니 다시 비가 내린다

 

 

댓글0